博旭范文网 - 每天发现一点点
每天发现一点点!
  • 现代诗歌
  • 叙事诗歌
  • 抒情诗歌
  • 藏头诗
  • 打油诗
  • 诗歌朗诵
  • 经典诗歌
  • 诗词鉴赏
  • 教师节诗歌
  • 爱国诗歌
  • 爱情诗歌
  • [12点30分韩文歌词] 咆哮歌词分配韩文

    分类:爱情诗歌 时间:2019-04-05 本文已影响

      韩语的歌曲《12点30分》一发布就收到了很多歌迷的喜爱,下面是小编给大家带来的《12点30分》的韩文歌词,希望对大家有帮助!

    12点30分韩文歌词

      《12时30分》韩文歌词:

      요란한 ǯ48;릴 내며 깨지는 유리병

      우리 모습일까

      낮게 깔린 하늘이 금방이라도 부서질 것 같으니까

      왜 이제야 왔냐며

      날 기다렸다며

      내 사랑 반겼던 너는 이제

      어쩌다 마주친 모르는 사람보다

      차갑게 얼어있다환한 네 미소도 (환한 미소도)

      따뜻한 네 품도 (네 얼굴도)

      더 이상 볼 수도

      만질 수도 없을 것만 같아 두려워

      지금 우린 마치12시 30분의 시곗바늘처럼

      서로 등 돌리고 다른 곳을 보고

      모든 걸 버리려고 하잖아

      우린 마치

      12시 30분의 시곗바늘처럼

      다신 돌아올 수 없는 곳으로 걸어가고 있잖아

      우릴 따라 흘러가던 시간도 멈췄나 봐

      우리라기보단 이젠 너와 내가 됐나 봐

      사소하게 지나간 모든 것들이

      다 지나가기보단 놓친 것 같아

      네 손이 참 따뜻했었나 봐

      흔들리는 널 이미 알았어

      그래서 더 꽉 잡았어

      널 안았어 널 가뒀어

      내 사랑이 독해져서

      Yeah I know

      모두 내 탓인 걸

      But 미련이란 거 희망이란 거

      놓을 수가 없어

      환한 네 미소도 (환한 미소도)

      따뜻한 네 품도 (네 얼굴도)

      더 이상 볼 수도

      만질 수도 없을 것만 같아 두려워

      지금 우린 마치

      12시 30분의 시곗바늘처럼

      서로 등 돌리고 다른 곳을 보고

      모든 걸 버리려고 하잖아

      우린 마치

      12시 30분의 시곗바늘처럼

      다신 돌아올 수 없는 곳으로 걸어가고 있잖아

      언젠가 이별이

      내 앞에 무릎 꿇을 때

      시간이 다시 우릴 따라 흐르게 될 거라 믿어

      그렇게 올 거라 믿어

      지금 보내지만 너를 보냈지만

      모든 게 다 멈췄지만

      고장 나 버린 시계가 다시 움직일 거라고 믿어

      지금 우린 마치

      12시 30분의 시곗바늘처럼

      서로 등 돌리고 다른 곳을 보고

      모든 걸 버리려고 하잖아

      우린 마치

      12시 30분의 시곗바늘처럼

      다신 돌아올 수 없는 곳으로 걸어가고 있잖아

    相关热词搜索:歌词大全 12点30分韩文歌词 12月的奇迹韩文歌词 12点30分舞蹈教学

    [12点30分韩文歌词] 咆哮歌词分配韩文相关文章